지부소식

대전아동보호전문기관이 전하는 소식입니다.

[언론홍보]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

  • · 작성자|대전아동보호전문기관
  • · 등록일|2022-11-24
  • · 조회수|12
  • · 기간|2023-12-29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진행

 
○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 대전어린이회관과 함께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캠페인 실시
○ 올바른 양육 방법 및 자녀와의 건강한 소통 방법 안내하며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 위한 서명 진행
○ 아동학대 현장 VR체험과 현장 부모교육을 통한 아동학대 인식 변화 유도


 

[사진]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지부장 김환재)는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맞이하여 대전어린이회관에서 대전동부지부 직원 13명이 대전광역시 시민 1500여명을 대상으로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를 진행했다고 21일(월), 밝혔다. 사진은 아동학대예방캠페인 참여모습.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지부장 김환재)는 아동학대 예방의 날을 맞이하여 대전어린이회관에서 대전동부지부 직원 13명이 대전광역시 시민 1500여명을 대상으로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를 진행했다고 21일(월), 밝혔다.
 
보건복지부 아동학대 주요통계(2021)에 따르면 우리나라 아동학대 사례 건수는 2017년 22,367건에서 2021년 37,605건으로 나타나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2021년 학대행위자 유형 중 부모의 비율은 83.7%, 아동학대 발생 장소 중 가정 내 발생은 84.2%를 차지하고 있다. 이는 지난 해 1월, 민법 제915조 징계권이 폐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가정 내 부모에 의한 아동학대가 여전히 증가하고 있음을 보여준다.
 
국가인권위원회의 아동학대 예방 부모교육 실태와 개선 방안 연구 보고서(2021)에 따르면, 영유아 및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 10명 중 9명은 부모교육이 필요하다고 응답했으며, 자녀와의 바람직한 의사소통 방법, 양육 방법 관련 교육에 참여 의사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굿네이버스는 아동학대 문제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제고하고, 건강하고 올바른 양육 방법을 안내하는 아동학대 예방 캠페인 ‘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를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아동관점에서 바라보는 학대현장 VR체험 캠페인, 캠페인 현장 부모교육을 진행하며, ▲자녀 연령에 따른 생애주기별 부모교육 프로그램 마련 ▲부모교육 의무화에 관한 실질적 방안 마련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종합적 정책 강화에 대한 서명 참여를 담고 있다.
 
김환재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장은 “아동학대예방캠페인을 통해 부모교육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아동학대 문제에 대한 민감성을 강화하고자 캠페인을 진행하게 되었다”라며, “캠페인에 참여해주신 대전 시민에게 감사드리며, 아동학대에 대한 시민 인식개선을 촉구하고자 많은 노력을 하겠다”라고 전했다.
 
‘배우는 부모, 자라는 아이’ 캠페인은 굿네이버스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전국 37개 굿네이버스 사업장에서 오프라인으로도 진행된다. 온·오프라인으로 모아진 서명은 향후 국회 및 유관 정부 기관에 전달할 예정이다.
 
굿네이버스는 유엔아동권리협약과 아동 최우선의 원칙에 기반해 아동학대 예방 교육과 아동권리 옹호 활동, 학대피해아동과 가족 지원하는 아동보호 통합지원 전문서비스 등을 전국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한편, 굿네이버스 대전동부지부는 학대, 빈곤 및 심리·정서적 어려움에 처한 아동과 소외된 이웃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동복지전문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특히 학대피해아동 및 가족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과 아동학대예방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